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처음부터 만나지 말걸

검색 :
RSS 구독 : 글 /

박용우, 개구리소년...'아이들' 우리나라 3대 미제사건 :: 성서초등학생실종사건(개구리소년)

2010. 5. 7. 10:14, 글쓴이 만나지 말걸

close
성서 초등학생 실종 사건은 1991년 대구에 살던 다섯 명의 초등학생이 도롱뇽 알을 주우러 간다며 집을 나선 뒤 실종된 사건을 말한다. 사건 발생일 1991년 3월 26일은 5·16 군사 정변 이후 중단된 지방자치제가 30년 만에 부활하여 기초의회 의원을 뽑는 시·군·구의회 의원 선거일이었다. 또한 이 사건은 배우 박용우 주연, 이규만 감독의  범죄 스릴러 영화 '아이들'(가제)로 제작될 예정이다.

5명의 초등학생이 그것도 같은 날 동시에 실종된 이 사건은 당시 상당한 파장을 일으켰고, 사건 발생 3년 후인 1993년에는 KBS 1TV의 사건 25시와 SBS의 그것이 알고 싶다를 통해 심층적으로 방영되면서 전국적인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공중전화카드, 엽서 등은 물론이고 심지어는 어린이 만화 비디오테이프 등까지 대대적으로 캠페인이 전개되면서 남녀노소 대부분이 이 사건에 대해 인지할 정도였다.


당시 정부는 경찰과 군을 대대적으로 투입하여 현장 주변을 샅샅이 뒤지고 전국적으로 수배 전단이 배포되었다. 하지만 뚜렷한 성과없이 미제 사건으로 묻히는 듯하다가 사건 발생 11년 6개월만인 2002년 9월 아이들의 유골이 발견되면서 전국이 충격에 빠졌다.



이 사건은 끝내 아이들의 사망 원인조차 제대로 규명하지 못한채 2006년 3월 공소시효 15년이 만료되면서 미제사건으로 남았다.

한편으로 실종 어린이들이 흔히 개구리 소년으로 불렸는데, 이는 도룡뇽 알을 주우러 간다는 말이 개구리를 잡으러 간다고 와전된 것이 초기에 널리 퍼지면서 비롯된 일이다.

 사건의 발단

대구 성서초등학교(당시 성서국민학교)에 다니던 동네 아이 다섯 명은 1991년 3월 26일에 대구 달서구 와룡산에 도롱뇽 알을 주우러 간다며 집을 나갔다. 아이들은 결국 돌아오지 않았으며, 부모들은 경찰서에 실종 사건을 신고했다.

사망 아동 명단



다섯 아이들은 다음과 같다.

    * 김영규 (당시 11세)
    * 김종식 (당시 9세)
    * 박찬인 (당시 10세)
    * 우철원 (당시 13세)
    * 조호연 (당시 12세)

사건에 대한 논란

유골발견

2002년 9월 26일 와룡산에서 도토리를 줍던 시민이 유골을 발견하였고, 유골을 감정한 결과 소년들은 타살당한 것으로 판정되었다. 하지만 범인은 끝끝내 찾지 못하고 2006년 3월 25일자로 공소 시효가 만료되어 수사가 종결되었다.

이 사건은 오랫동안 전국민의 관심을 끌었으나 해결되지 않았기 때문에 무성한 소문을 불러일으켰다. 1992년 11월에는 돌아오라 개구리 소년이라는 영화를 제작하기도 할 정도였다. 그리고 2003년 가수 MC 스나이퍼는 개구리소년이라는 노래를 내기도 했었다.


미흡한 수사

1992 년 8월에 는 한센병 환자들이 병을 고치기 위해 아이를 유괴해서 죽였다는 뜬소문을 믿고 한센병 환자 정착촌을 강압적으로 수사하여 한센병 환자들의 항의를 받았으며 1996 년 1월에는 김종식 군의 아버지가 아이들을 죽여 집에 묻었다는 주장이 있다면서 김종식 군 아버지의 집 마당과 화장실을 임의로 발굴하는 물의를 일으키기도 했다. 아이들의 유골을 발굴할 때도 법의학자의 도움 없이 성급하게 작업을 진행하여 현장을 훼손하는 등 실종과 관련된 중요한 정보를 놓쳤다는 비난도 받았었다.



특히 2002년 유골 발견 당시 뒤엉켜있었고 옷을 얼굴에 덮어놓은 상태였던 것에 대해 경찰은 5명의 아이들이 와룡산에서 길을 잃고 헤매다가 조난당했고, 추위를 피하기 위해 옷으로 온몸을 덮었을 것이라고 성급한 추측을 하였고, 심지어는 저체온증으로 사망했을 가능성이 크다는 식의 주장까지 했다.

그러나 이에 대해 피해자 부모들과 와룡산 기슭에 거주하는 할머니는 "와룡산은 마을에서 멀지 않은 야산이기 때문에 불빛이 다 보이므로 절대 조난당할 일이 없다."라고 항의하였고, 실제 1993년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 출연한 당시 성서경찰서 주영철(가명) 경감도 "와룡산은 높은 산이 아니고 엄밀하게 말하면 야산이기 때문에 아이들이 조난당할 가능성은 없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 사건은 화성연쇄살인사건, 이형호군 유괴 살해사건과 함께 경찰의 미흡한 수사 때문에 영구 미제가 된 대표적인 사건 중 하나이다. 이 사건은

맨 위로

제목 : 여자와 남자의 본능 여자는 옷을 벗을수록 시선이 집중된다. 남자는 옷을 입을수록 시선이 집중된다. 여자가 짝사랑을 하면 보고도 못본 척한다. 남자가 짝사랑을 하면 목소.....

호감 있는 사람과 카톡을 주고받다 잘못된 맞춤법에 홀딱 깬 경험이 있을 것이다. 완벽해 보이는 연인이라 생각했는데 사소한 맞춤법 실수에 괜스레(o) 괜시리(x) 실망하는 경우도.....

마음에 드는 남편 만드는 법 / 법륜스님 남편의 변화는 나를 낮추는 것부터 모든 번뇌는 자신이 일으킨 분별심 7년 전 신랑의 적극성에 끌려 결혼했습니다. 결혼한 날부터 남편은.....

이수의 '나는 가수다-시즌3' 강제 하차에 대한 뮤직앤뉴 공식 입장 MBC 측에서 일방적으로 보도한 엠씨더맥스 메인 보컬 이수의 '나는 가수다 시즌3(이하 나가수3)' 강제 하.....

괜찮은 사람인 듯합니다. 이런 사람 흔치 않아요....

사진 순서대로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사진은 카메라가없는 옵이이로 찍어서 화질이 똥이네요.^^ 1.보호필름을 스마트폰과 자리를 맞추시고 테이프를 플립커버처럼 옆에 붙여주세요. 2.....